정치

정치일반

경제

경제일반

사회

정치

경제

사회일반

라이프

문화

연예

건강

생활

레저

IT/과학

공학

IT/과학 일반

스포츠

스포츠 일반

칼럼

시사

맛집

패션

전국

서울

경기

인천

대구/경북

대전

울산

부산

광주

세종

강원

제주

교육

교육

해외

해외

생활

맛집

카페

펜션

쇼핑몰

뷰티

확대 l 축소

인천광역시 부평구, 2021년도 공동주택 관리 지원 사업 신청 접수

준공 10년 경과한 다세대·연립주택 등 대상

인천광역시 부평구는 6일 다수의 주민이 밀집해 생활하는 공동주택 단지의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2021년도 공동주택 관리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지원 사업 대상은 준공 후 10년이 경과한 공동주택(다세대주택, 연립주택, 아파트)으로, 신청 기간은 오는 2월 8일부터 3월 5일까지다.

지원은 단지 내 주민공동시설의 개·보수 및 신설에 필요한 비용의 일부며 공사금액에 따라 30%에서 90%까지, 최대 3천만 원 범위 내에서 지원한다.

사업 신청을 희망하는 공동주택은 사업계획서와 구비서류를 갖춰 접수 기한 내 부평구청 건축과 공동주택관리팀으로 제출하면 된다. 구는 접수된 단지를 대상으로 현지조사 및 ‘공동주택관리 지원심의위원회’ 심의를 진행한 후 3월 중 지원 대상 단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보다 5천만 원이 늘어난 4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수혜대상이 늘어날 것으로 구는 예상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공동주택관리 지원 사업은 서민이 거주하는 빌라, 다세대 등 소규모 공동주택을 우선 지원해 열악한 환경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부담을 최소화하고, 주거생활 공간을 더욱 안전하고 쾌적하게 개선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올해는 지난해에 이어 재난예방 보수 부분을 가점을 줘 우선 선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