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일반

경제

경제일반

사회

정치

경제

사회일반

라이프

문화

연예

건강

생활

레저

IT/과학

공학

IT/과학 일반

스포츠

스포츠 일반

칼럼

시사

맛집

패션

전국

서울

경기

인천

대구/경북

대전

울산

부산

광주

세종

강원

제주

교육

교육

해외

해외

생활

맛집

카페

펜션

쇼핑몰

뷰티

확대 l 축소

충북농기원, 신개발‘동충하초 만능간장’특허출원

‘갈색거저리 동충하초’로 기능성 간장 특산품 정착 기대

충북농업기술원은 식용곤충의 한 종류인 갈색거저리 배지에서 자란 ‘동충하초’의 추출물을 이용해 만능간장을 제품으로 개발하여 특허출원 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제품은 저온감압 방식으로 동충하초에서 추출한 액을 간장과 다양한 부재료 등을 혼합하여 만능간장 소스로 개발했다.

주로 반찬을 만들 때나 국물용으로 사용하였을 때 감미료 맛 등 기호도는 물론 생리활성 물질도 증가했다.

동충하초는 겨울철에 곤충의 애벌레, 번데기, 성충에 버섯 종균이 침입하여 생존하고 있다가 온?습도가 높아지면서 적합한 환경조건을 만나면 곤충 밖으로 자실체를 형성하는 버섯의 일종이다.

이러한 동충하초의 인공재배기술은 누에를 활용하여 대량증식이 가능해졌으며 최근에는 현미를 사용한 배지에서도 재배하고 있다.

예로부터 불로장생의 비약으로 알려진 동충하초는 코디세핀(cordycepin)이 다량 함유되어 있고 각종 기능성 생리활성 물질로 인해 항당뇨, 고지혈증 개선, 면역력 증강, 항산화, 자양강장 등 다양한 효능이 있다고 밝혀져 있다.

기능성 성분을 본 연구진이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갈색거저리에서 재배한 동충하초가 현미원료로 재배한 것보다 조단백질의 함량은 6.5배, 총폴리페놀 함량은 3.1배 증가했다.

특히, 코디세핀 함량은 갈색거저리에서 키운 것이 3601ppm, 현미배지에서 키운 것이 890ppm으로 약 4배 이상 높게 측정되어 영양성분 및 기능성이 훨씬 우수함을 알 수 있었다.

도 농업기술원 친환경연구과 엄현주 박사는 “이번에 사용된 동충하초 추출액 및 분말로 간장 이외의 다양한 가공품들을 개발할 예정이다”라며, “향후 기술 상담회 등을 통하여 본 특허 기술이 널리 활용되어 갈색거저리와 버섯 재배농가의 소득향상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힘써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