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일반

경제

경제일반

사회

정치

경제

사회일반

라이프

문화

연예

건강

생활

레저

IT/과학

공학

IT/과학 일반

스포츠

스포츠 일반

칼럼

시사

맛집

패션

전국

서울

경기

인천

대구/경북

대전

울산

부산

광주

세종

강원

제주

교육

교육

해외

해외

생활

맛집

카페

펜션

쇼핑몰

뷰티

확대 l 축소

바이오헬스 분야 사회적 이슈 토론을 위한 제1회 헬스케어 미래포럼 개최

바이오헬스 규제혁신과 실증특례사업 방향성 모색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이영찬)과 보건복지부(박능후 장관)는 4월 30일(화) 오후 3시부터 글래드 여의도 호텔에서 제1회 헬스케어 미래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헬스케어 미래포럼은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을 위한 다양한이슈와 쟁점 사항에 대한 찬·반 토론을 통해 사회적 공감대와 합의를 찾아가는 대화와 소통의 자리다.

* 포럼 공동대표·운영위원장(송시영 연세대 교수, 이영찬 한국보건산업진흥원장)/ 포럼운영위원회 구성.운영(’19. 4월~, 위원: 공공 2명, 민간 9명)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이날 축사를 통해 “우리나라는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인력, 첨단의료기술, 인프라 등을 갖추고 있어 세계 바이오헬스 산업을 선도할 수 있는 잠재력이 충분하다“고 강조한다.

정부는 인공지능.정밀의료.첨단재생의료 등 미래 융합기술 개발을 적극 지원하는 한편, 치매.감염병 등 고비용 보건의료 문제를 해결하고 삶의 질을 높이는 기술 투자도 함께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

이를 위해 헬스케어 미래포럼에서 국민의 건강과 안전에 대한 고려와 함께 바이오헬스 산업 성장을 위한 발전방안들이 심도있게 논의될 수 있기를 당부할 계획이다.

이번 제1회 포럼은 “바이오헬스 성장동력 제고를 위한 규제혁신의 방향”을 주제로, 전문가 주제발표에 이어 패널토론, 청중 의견수렴의 순서로 진행된다.

첫 번째 주제발표자로 나선 현병환 대전대 교수는, ‘바이오헬스 신산업 육성을 위한 규제혁신 과제’라는 주제로, 바이오헬스 신산업 육성의 필요성, 정밀의료·재생의료·디지털 헬스케어 등 바이오헬스 신산업 규제혁신 과제, 규제샌드박스 제도와 바이오헬스 실증특례사업의 경과 등에 대해 발표한다.

두 번째 주제발표를 맡은 이명화 과학기술정책연구원 국가연구개발분석단장은, ‘세계 바이오헬스 규제혁신 최신 동향’을 주제로 바이오헬스 분야 규제혁신 필요성, 주요국 사례에 기반한 최근 규제 동향, 국내 바이오헬스 분야 규제혁신 성과와 한계 등 우리나라 규제혁신의 현주소를 살펴본다.

이어지는 패널토론에서는 포럼 공동대표인 송시영 교수(연세대)를 좌장으로 산업계.학계.언론.시민단체 등 다양한 전문가가 참여하여 ‘바이오헬스 규제혁신과 국민보건(실증특례*사업 중심)’을 주제로 자유롭게 찬·반 토론을 펼칠 계획이다.

포럼 공동대표인 송시영 연세대 교수는 “창의력과 융합이 요구되는 바이오헬스 분야에서 세계 선도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사회적 합의를 거쳐 제도적으로 풀어야 할 많은 쟁점들이 존재한다”면서,


“앞으로「헬스케어 미래포럼」을 바이오헬스 산업 경쟁력 확보를 위한 다양한 이슈와 쟁점 사항을 균형있게 다루는 소통과 문제해결의 장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뉴스출처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이전화면맨위로

확대 l 축소